2022.01.19 (수)

  • 흐림동두천 -8.6℃
  • 흐림강릉 -0.8℃
  • 맑음서울 -7.0℃
  • 대전 -2.3℃
  • 흐림대구 1.4℃
  • 흐림울산 2.1℃
  • 흐림광주 0.8℃
  • 흐림부산 3.6℃
  • 흐림고창 0.1℃
  • 흐림제주 6.4℃
  • 맑음강화 -7.5℃
  • 흐림보은 -3.5℃
  • 흐림금산 -2.4℃
  • 구름많음강진군 2.0℃
  • 흐림경주시 2.0℃
  • 구름많음거제 4.1℃
기상청 제공




전국 물류창고·공사현장 일제점검...평택 화재 재발 막는다 정부가 최근 발생한 경기 평택의 물류 창고 화재 같은 사고를 막기 위해 전국의 공사 현장과 물류 창고를 집중 점검한다. 국토교통부는 17일부터 전국의 80개 공사현장과 물류창고 517곳에 대해 정부 기관 합동으로 일제 점검을 벌인다고 16일 밝혔다. 권역별로 수도권 46곳, 영남권 14곳, 충청권 12곳, 호남권 6곳, 강원권 2곳 등이 점검 대상이며 총 10개 합동 점검팀, 40명의 인력이 투입된다. 이번 합동점검은 지난 5일 평택의 한 냉동창고 공사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소방관 3명이 순직한 참사를 계기로 유사 사고를 막기 위해 기획됐다. 합동점검에는 국토부와 고용노동부, 지방국토청, 소방청, 산업안전보건공단, 국토안전관리원, 한국건설기술연구원 등이 참여한다. 공사현장 점검은 국토부 건설정책국장이 점검단장을 맡아 다음 달까지 진행한다. 점검팀은 공사 현장에서 화재 위험물 보관·관리 상태와 화재 감시자 배치 여부, 용접·강관 절단 작업 시 안전관리 및 밀폐공간 유해가스 환기 시설 설치·관리 상태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한다. 창고 안전점검은 국토부 물류정책관이 단장을 맡아 3월 말까지 진행한다. 소방안전관리대상물 1급 이상 창고 571곳이 점검 대상이다. 창고의


LIFE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