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0 (일)

  • 흐림동두천 16.1℃
  • 흐림강릉 24.7℃
  • 서울 15.6℃
  • 대전 19.5℃
  • 구름많음대구 26.6℃
  • 구름많음울산 25.2℃
  • 흐림광주 24.0℃
  • 구름많음부산 24.9℃
  • 흐림고창 20.3℃
  • 구름많음제주 25.8℃
  • 흐림강화 13.9℃
  • 구름많음보은 19.4℃
  • 구름많음금산 20.1℃
  • 구름많음강진군 22.2℃
  • 구름많음경주시 23.9℃
  • 구름많음거제 24.6℃
기상청 제공

근대의 운송 (1)

URL복사















[멀리서 다가오는 斷想] 겨드랑이 두드리개 김삼기 / 시인, 칼럼니스트 지난 연휴 때, 대구 처남댁에 가면서 괴산휴게소에 들렀는데, 도자기 가게에서 다육이 화분을 구경하다가 건강에 좋다는 겨드랑이 두드리개를 하나 샀다. 도자기 가게 사장 얘기에 의하면, 우리 몸에 나쁜 균을 죽이는 림프구가 림프절에 모여 있는데, 겨드랑이에 림프절이 가장 많이 모여 있다면서, 겨드랑이 마사지를 잘 해주어야 건강에도 좋고, 코로나19도 퇴치할 수 있다는 것이었다. 나는 겨드랑이를 자주 두드리면 일단 건강에 좋겠다는 생각에 콩나물 모양의 겨드랑이 두드리개를 샀고, 저녁에 처남댁에서 도자기 가게 사장이 말한 림프구와 림프절의 의미가 궁금해서 인터넷 검색을 해봤다. 그리고 우리 몸에는 혈관과 림프관과 신경관이라는 세 개의 관이 있다는 것과 혈관 못지않게 림프관도 중요하다는 것을 알았다. 신경관은 중간 중간 끊어져 있어 아드레날린 같은 신경전달물질을 통해 전기를 신경세포에 전달하지만, 혈관과 림프관은 전체가 하나로 연결되어 혈액과 림프액을 순환시키고 있어, 실제 우리 몸의 관(순환관)은 혈관과 림프관이라고 한다. 혈액은 혈관을 통해 주로 우리 몸 곳곳을 돌며 산소와 영양분을 전달하고, 노폐물을 제거하고, 림프액은 림프관을 통해


갤러리


물류역사